본문으로 바로가기
카카오 프린트

보도자료 배포

스키 타다 ‘뚝’, 무릎십자인대 파열, 연령과 파열 정도 등에 따라 재건술 결정해야

파일 파일이 없습니다.
등록일 2022-12-21 조회수 147

스키 타다 ’, 무릎십자인대 파열,

연령과 파열 정도 등에 따라 재건술 결정해야


건국대병원 이동원 교수전방십자인대 재건술 전문 네이버 카페

무릎PRO’ 통해 환자들에게 정보 제공 및 전문 상담 제공


스키 시즌이 다가왔다겨울에 스키장을 찾는 방문객 약 400만 명이 중 1만 명이 부상을 입는 것으로 알려졌다특히 무릎 부상이 흔하다스키가 무릎 회전이 많은 스포츠인만큼 부딪히거나 넘어질 때 무릎에 충격이 가해져 인대 손상 발생이 잦다특히 스키를 타다가 급하게 속도를 줄이거나넘어지면 스키와 다리의 방향이 틀어지면서 전방십자인대에 충격이 가해져 파열이 발생하기 쉽다.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이동원 교수는 넘어졌을 때무릎에서 하는 느낌이 들고 이후 무릎이 붓고 통증이 발생한다면 전방십자인대 파열을 의심해야 한다고 말했다전방십자인대가 심하게 파열된 경우에는 자연적으로 치유되기 어렵다또 이로 인해 무릎이 불안정해 지면서 추가적으로 반월 연골판이나 연골 손상이 유발될 수 있어초기에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이 필수다.


전방십자파열은 MRI로 진단한다치료 방향은 전방십자인대의 파열 정도실질적인 전방 및 회전의 불안정성의 정도환자의 연령환자가 어느 정도의 활동을 원하는지에 따라 결정한다.


재건술은 손상된 무릎의 불안정성 정도를 고려해 결정한다무릎의 불안정성을 최소화해 이차적인 반월 연골판연골의 손상 정도를 막고 궁극적으로는 골관절염으로의 진행을 막아 무릎의 기능을 개선하는 데 목적을 둔다이동원 교수는 “MRI 상 50% 이상의 고도의 부분 파열, 50세 이하의 젊은 연령무릎의 회전을 요구하는 스포츠 활동을 원하는 환자에게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을 권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동원 교수는 최근에는 재건술 후에도 남아있는 무릎 회전의 불안정성을 줄이기 위해 20세 미만이거나 무릎 회전이 많은 스포츠 활동을 하는 경우수술 전 회전 불안정성이 심한 경우에서는 전외측 인대 재건술을 함께 한다고 전했다.


이동원 교수는 전방십자인대재건술 분야 전문가로 현대 전방십자인대재건술을 주제로 무릎 PRO’라는 네이버 카페를 운영하고 있다무릎 PRO(전문가)와 함께 재건술에 대한 올바를 정보를 통해올바른 치료를 받자는 취지를 담고 있다.


가장 인기 있는 게시판은 무릎 수술 및 재활 질의 응답 게시판이다환자가 진료 전과 후의 궁금증들수술 방법수술 후 재활에 대한 다양한 질문을 하면이동원 교수가 직접 답변을 한다이동원 교수의 구체적이고 전문적인 답변에 감사하다는 내용도 많다.


이동원 교수는 진료실에서 환자분들이 기존의 십자인대 환우 카페들을 통해 얻은 정보로 질문하시는 경우가 많은데부정확한 정보가 많고이 원인을 소통할 수 있는 전문가가 부족해서라고 생각했다며 환자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올바른 의학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의사의 의무라고 생각하고대학병원 교수로 사명감을 가지고 네이버카페를 개설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