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카카오 프린트

보도자료 배포

건국대병원 반월연골판이식 클리닉, 반월연골판 이식술 300례 돌파

파일 파일이 없습니다.
등록일 2023-02-09 조회수 713

건국대병원 반월연골판이식 클리닉,

반월연골판 이식술 300례 돌파

    

건국대병원 반월연골판이식 클리닉(클리닉장 이동원 교수)은 최근 반월연골판 이식술 300례를 돌파했다. 2015년 4월부터 2023년 1월까지 총 343례를 기록했으며그 중 내측 반월연골판이식술 58외측 반월연골판 이식술 285례다.


반월연골판 이식술은 사체에서 기증받은 연골판 중 환자의 무릎 뼈 크기에 맞는 연골판을 관절경 수술을 통해 관절 안으로 이식하는 수술로 고도의 전문성이 필요하다.


또 국내 연구 보고에 따르면반원연골판 이식 건 수는 2010년 총 369건에서 2017년 826건으로 최근 8년간 124% 증가했다.


건국대병원 이동원 반월연골판이식 클리닉장은 반월연골판 이식술은 반월연골판이 2/3이상 제거돼 관절염이 빨리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젊고 활동적인 사람에게 시행하면 퇴행성 관절염으로의 진행을 막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동원 클리닉장은 이식술은 타이밍이 중요하다며 관절 간격이 좁아져 있고연골의 마모가 진행된 상태라면 반원연골판 이식술의 실패 확률이 높아지기 때문에연골과 관절의 간격이 비교적 잘 유지된 상태에서 이식술을 받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이동원 클리닉장은 반월연골판 이식술의 300례 돌파는 국내에서 손꼽힐 정도의 성과라며 반월연골판이식 클리닉을 통해 우리나라 반월연골판 이식술 분야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